You are here: Home - Studio Post - Demigod

0906010832

Demigod

최근 RTS쪽의 움직임을 보고 있자면, 아무래도 조만간 SC2가 나올것이기 때문일지는 모르겠지만 정통파 RTS게임들이 대부분 자취를 감춘 느낌입니다.
그 대신이라고 하기엔 뭣하지만 요즘들어 많은 각광을 받는 형태의 게임이 바로 Defence of The Ancient(DoTA)류의 에픽캐릭터 하나만을 조작하여 액션게임처럼 게임을 진행하는 장르가 아닐까 싶습니다.

이전 회사에서도 그러한 DoTA류의 게임인 듀얼게이트를 만들었었기에(망했지만) 최근 좀 관심있게 지켜본 게임이 바로 짤방에 붙여놓은 Demigod이라는 게임입니다만,
WC3의 모드게임에서 출발했던 장르의 시초에서 크게 벗어나지는 못하는 모습이더군요.

캠패인조차 없이 단순히 CPU와의 대전만이 존재하는 싱글플레이라던가, 멀티플레이에서도 게임에 적응하지 못한 상태에서 이미 게임에 적응해 있는 다른 유저들에게 뉴비취급을 받으며 소외를 당하는등의 게임 외적인 진입장벽이 높아서 그다지 좋은 이미지로 다가오지는 않았습니다만, 그래도 상용타이틀로 게임하나를 완성할 수 있을 정도로(게임디자인이나 그래픽적인 퀄리티는 생각하지 않더라도)이런 형태의 게임이 가지는 게임성은 충분히 검토가 되고 있다는 느낌입니다.
게임디자인적인 부분에서 여러가지를 조금더 보완한다면 의외로 괜찮은 물건이 나올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들기는 하는데…… 아직 잘 모르겠네요.

요즘 3D로 넘어가기에 좋은 장르나 진입장벽이 좀 낮다고 생각하는 형태의 게임들을 찾아보고 있습니다만 이정도 규모의 작은 게임들은 어떨까 싶게 고민하게 만드는 적당한 게임을 찾은 것 같습니다.

Leave a Reply

Back to top